Invisibility is one of the main sources of inspiration for Gian. It is her on going pursuit to capture and visualize the intangible forces and abstract concepts. 

'Ephemeral series' visualizes the movement of wind and water.  This body of work employs a staining and pouring technique on her painting to create organic and ambiguous forms. The apparent accidental forms are in fact a delicate balance of controlled pouring method and automatism. On one hand Gian adopts a methodical and intentional placement of paint to the canvas, but on the other she relinquishes her control and allow her intuition and the forces of nature to take control of the movement of the paint.

Parts of this series also include work that directly uses natural elements such as the wind and water. The process of working with such uncontrollable forces allowed her to learn to embrace freedom and relinquish of control. This also allows her to explore different forms of art to discover and to better understand the natural forces in their world.

 

 

지안은 눈에 보이지 않는 추상적인 것들을 시각화하는 작업을 한다. 'Ephemeral series' 에는 붓기(pouring) 기법을 사용해 나타나는 유기적인 형태로 바람과 물의 움직임을 시각화하고 있다.  

붓기 기법을 통해 나타나는 형태는 결코 우연적으로만 형성된 얼룩이 아닌 수많은 시행착오를 통해 지안이 습득한 미묘한 풀어짐과 통제의 결합체이다. 완벽한 통제가 불가능한 기법을 연구하기 때문에 지안은 제어해야 하는 부분과 감각적으로 풀어주어야 하는 지점을 습득하고 있다. 그녀는 물감이 스스로 유영할 수 있도록 자유를 주지만, 그 방향과 움직임에는 적절한 통제를 가한다.

어떠한 요소를 통해서만 보이지 않는 것들을 시각화할 수 있기 때문에, 지안은 천을 통해 바람과 물의 움직임 그리고 진동을 표현하고 있다.